소설

20세기 이야기

제임스 조이스 ‘율리시즈’ 출판

그의 이름이 세계 문학사에 빛나는 것은 미증유의 대담한 실험 때문 제임스 조이스(1882~1941)는 “셰익스피어 이후 가장 뛰어난 작가”, “세계 모더니즘 문학의 새로운 지평을 연 인물”이라는 […]

역사속 오늘

미국 소설가 펄 벅 사망

1973년 3월 6일, ‘벽안(碧眼)의 동양인’으로 불린 소설가 펄 벅 여사가 81세로 미국에서 숨졌다. 미국에서 태어나 생후 3개월 만에 선교사인 아버지를 따라 중국으로 이주, 그곳에서 […]

20세기 이야기

김승옥 소설 ‘무진기행’ 발표

“감수성의 혁명”이라는 격찬과 함께 “문학사의 한 장을 열었다”는 호평 들어 김승옥(1941~ )에 대한 문단의 평은 실로 현란하다. “한국 문학사에 한 획을 그은 소설가”라는 수식어는 차라리 […]

20세기 이야기

최인훈 소설 ‘광장’ 발표

 “한국문학 사상 최초로 분단의 문제를 이데올로기적 갈등의 문제로 다룬 기념비적인 작품” 최인훈(1936~2018 )의 소설 ‘광장’은 국내 문인이나 평론가들이 늘 첫손가락으로 꼽는 전후 최고의 소설이다. […]

20세기 이야기

존 스타인벡 ‘분노의 포도’ 출간

찬사와 비판 동시에 받으며 큰 반향 불러 일으켜 존 스타인벡(1902~1968)은 미국 캘리포니아주 살리나스에서 독일계인 아버지와 아일랜드계인 어머니 사이에서 태어났다. 가정 형편이 어려워 고교 시절부터 […]

20세기 이야기

이광수 ‘민족개조론’ 발표

“만지면 만질수록 그 증세가 덧나는 상처와도 같은 존재” 이광수(1892~1950)에게 낙인처럼 따라다니는 비난의 키워드는 ‘민족 반역자’요 ‘친일파’다. 하지만 문학계 일부에서는 이광수의 친일 활동은 인정하면서도 “다면성을 […]

error: Content is protected !!